바라는 항구로 인도하심 (시 107:23~32)

2019년 7월 14일 주일예배 설교

"바라는 항구로 인도하심

설교: 이요환 목사

본문: 시편 107편 23~32절

(시 107:23) ○배들을 바다에 띄우며 큰 물에서 일을 하는 자는

(시 107:24) 여호와께서 행하신 일들과 그의 기이한 일들을 깊은 바다에서 보나니

(시 107:25) 여호와께서 명령하신즉 광풍이 일어나 바다 물결을 일으키는도다

(시 107:26) 그들이 하늘로 솟구쳤다가 깊은 곳으로 내려가나니 그 위험 때문에 그들의 영혼이 녹는도다 욘1:11

(시 107:27) 그들이 이리저리 구르며 취한 자 같이 비틀거리니 그들의 모든 지각이 혼돈 속에 빠지는도다

(시 107:28) 이에 그들이 그들의 고통 때문에 여호와께 부르짖으매 그가 그들의 고통에서 그들을 인도하여 내시고 욘1:14

(시 107:29) 광풍을 고요하게 하사 물결도 잔잔하게 하시는도다

(시 107:30) 그들이 평온함으로 말미암아 기뻐하는 중에 여호와께서 그들이 바라는 항구로 인도하시는도다 행27:44

(시 107:31) 여호와의 인자하심과 인생에게 행하신 기적으로 말미암아 그를 찬송할지로다

(시 107:32) 백성의 모임에서 그를 높이며 장로들의 자리에서 그를 찬송할지로다